아이팟터치를 사용하다보면, 이런 어플이 있으면 좋겠다. 란 생각이 든다.
그래서 비슷한 어플이 없으면, 만들고 싶어져서(물론 능력닿는 선에서) 관련 자료를 검색하고 있는 나를 발견하게 된다.

아이폰/터치 어플을 개발하기 위해서는

최소 맥미니 정도가 필요하겠다.
개발편의를 위해서는 맥북이 딱 좋을 듯 싶고.
맥프로 같은 경우는 손도 못대겠어.

어플 설치형이 아닌, 사파리에서 접근하는 식은 맥 시스템 없이도 되겠지.
웹어플이라고 하나? 물론 기능상 제한이 많겠지만.

개발에 필요하다고 핑계대고 맥을 질러? ^^

암튼, 그러고 싶게 만드는 매력이 있다.

ps. 여유만 있다면 당장. ㅜㅜ
웹서비스나 생각해야 할려나.


WRITTEN BY
1day1
하루하루 즐거운일 하나씩, 행복한일 하나씩 만들어 가요.

트랙백  1 , 댓글  2개가 달렸습니다.
  1. "애플 제품을 사면
    또다른 애플 제품을 사게 됩니다 "

    이런 '경고'문구라도 하나쯤 애플제품 어딘가 써놓아야 하지 않을까요???
    • 그러게나 말입니다. ^^

      그런데, 저의 지름신을 막고 있는 것은
      아이러니(?)하게도 애플코리아. ^^
secret

I am a PC , KIN Mac

잡다한일 2008. 10. 15. 13:47
어제 새 맥북라인의 발표를 기대했었다.

그 기대를 무참히 짓밟아 버렸다.
애플코리아 잊지 않겠다.(절대 애플코리아 제품을 사지 않겠다.)


이로서. I am a PC 를 하기로 했다.

KIN 맥.



ps. 애플코리아는 보따리(?)장사를 하고 있음이 분명해.
직원이 비행기를 직접타고, 미국 애플매장에서 직접구매해서 손으로 직접 들고 오는거야.
그렇지 않으면 무슨 개념으로 황당한 가격을 매길 수 있는지 궁금해.
분명 그럴거야.

WRITTEN BY
1day1
하루하루 즐거운일 하나씩, 행복한일 하나씩 만들어 가요.

트랙백  0 , 댓글  2개가 달렸습니다.
  1. 분..분명 그럴꺼에요

    내가가서 사오는게 더 싸겟다
    • 근데, 환율이 정말 오락가락.
      지금보면 애코만 욕할일은 아닌듯.

      만수 ㅅㅂㄹㅁ
secret
환율때문인지 KTF 사장의 비리때문인지, 아이폰은 영영 깜깜 무소식이 되어 버렸다.
내심 기다리고 있었는데...

아이폰아! KIN 이다.

그런데, 10월 14일, 내일새벽에는 또 다른 소식이 전해져 올 듯 하다.
아마도 새 맥북 라인의 소식.

어떤 놈들이 나올지 모르겠지만, 좋은 소식일 것 같은 예감.
아이폰의 실망을 새 맥북으로 채울 수 있으려나?

지를지 말지는 나와봐야 알겠지만, 기대된다.


15일 새벽. ^^;

WRITTEN BY
1day1
하루하루 즐거운일 하나씩, 행복한일 하나씩 만들어 가요.

트랙백  1 , 댓글  0개가 달렸습니다.
secret
노트북에 대한 고민이다.

20만원 - 고장난 노트북 수리하는데(LCD교체) 20만원이 든단다.
  2년넘은 노트북 중고로 내놔도 얼마 못 받을텐데. 부품 따로 팔기도 그렇고..
  더 문제는 LCD 만 교체하면 끝일까 라는 것. 분명 다른 곳에서도 문제가 터져 나오겠지?

60만원 - 이참에 끌리는 넷북을 구매할까?
  성능이 지금 노트북보다 못하다는게 살짝 불만.
  좀더 기다려 성능 괜찮은 놈 나오면 그때?  아톰 듀얼도 나온다고 하던데...

120만원 - 아예. 맥북을 사버릴까?
  제일 싼놈으로다가? 근데, 왠지 돈 먹는 하마에 물리는 꼴이 되지 않을까 살짝 불안.
  애플이 마음에 안들어서 걱정.

고민은 언제까지? ㅡㅡ;;

그냥 싼놈으로다 일반 노트북이 나으려나?


WRITTEN BY
1day1
하루하루 즐거운일 하나씩, 행복한일 하나씩 만들어 가요.

트랙백  0 , 댓글  0개가 달렸습니다.
secret
애플제품 한번도 안써본 아이. ^^

맥북이 나을까? 음. 부담스러운데.
맥미니 로 시작할까? 음. 성능은? (코어2듀오인데 충분하려나?)

이거 사용담을 들어볼 만한 주위사람이 없어. ㅜㅜ

일단 들이대고봐?

ps. 근데 맥미니도 만만치 않군. ^^


WRITTEN BY
1day1
하루하루 즐거운일 하나씩, 행복한일 하나씩 만들어 가요.

트랙백  0 , 댓글  6개가 달렸습니다.
  1. 무턱대고 맥을 구입하는 것 보다는 아이팟을 하나 구입해서 아이튠즈를 돌려본다던가 윈도우용 사파리를 사용해 보는 것도 좋은 방법이지요.
    • 그럴까요? ^^
      아이팟은 좀 꺼려지는데, 아! 아이팟터치는 좀 끌립니다.
      근데, 아이폰이 더 마음에 드는데, 올해안에 출시가 가능할지...
  2. 저는 아이팟 셔플과 아이팟 터치가 애플로 입문하게 만들더군요. 하지만, 맥북과 그 가격(!)을 보면서 기겁했습니다.
    • 아이팟쪽은 별로 댕기지는 않고,
      터치는 마음에 들던데, 아이폰이 나온다기에 지금 사기는 뭐하네요.
      맥북도 가격이 별로 착하지 않아서.. ^^
      여유가 된다면 아이폰, 맥북으로 갈 듯 합니다.(언제쯤?? ^^)
  3. 맥북이 처음 등장했을 때는 착한 가격이었습니다만, 버전업 되면서 가격 다운폭이 적어 지금은 동급들에 비해 결코 착하지 않게 되어버렸지요.
    10월경에 애플 노트북들이 리디자인+버전업+가격인하 될 것으로 보이니 그 때 이후에 다시 생각해보세요.
    • 그런가요?
      맥북가격이 PC용과 비슷한 수준인 것 같았는데, 아닌가봐요?
      10월경에 가격다운된 맥북을 알아봐야 하나? ^^

      정보 감사!!
secret